한우먹는 날(11.1.) 기념「소(牛)프라이즈! 2023 대한민국 한우세일」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최대 50~60% 한우 할인행사

[ 기사위치 경제/사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한우먹는 날(11.1.) 기념「소(牛)프라이즈! 2023 대한민국 한우세일」

한국비즈니스신문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최대 50~60% 한우 할인행사

한우먹는 날(11.1.) 기념 소(牛)프라이즈! 2023 대한민국 한우세일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최대 50~60% 한우 할인행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는 11월 1일 한우먹는 날을 기념해 생산자단체와 협력하여 10월 26일(목)부터 11월 5일(일)까지 전국 농축협 하나로마트, 민간 온·오프라인 매장 등에서 「소프라이즈 2023 대한민국 한우세일」 행사를 열어 대대적인 한우 할인행사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1등급 기준으로 100g당 등심은 8,610원, 불고기·국거리류는 2,330원 수준에서 판매할 계획이며, 이는 대형마트 정상 판매가 보다 최대 50% 저렴한 가격이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누리집.png
사진 설명: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누리집 갈무리 화면


또한 한우자조금{한우자조금 누리집(www.hanwooboard.or.kr)}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한우장터’에서는 이보다 더 할인된 가격(1등급 기준 100g당 등심은 6,870원, 불고기·국거리류는 2,170원, 대형마트 정상 판매가 보다 최대 60% 저렴)으로 한우 할인행사를 실시한다.


본 행사는 전국적인 한우 소비 붐을 조성하여 최근 도매가격 약세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우 생산농가를 돕고, 소비자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어드리는 차원에서 기획되었으며, 전국 곳곳에서 현장 기념행사도 개최된다.


농식품부 김정욱 축산정책관은 “올해 2월 이후 생산자단체와 협력해 대대적인 한우 소비촉진과 소비자가격 인하 등을 위해 노력해 왔다. 그 결과 한우 공급량 증가에도 도매가격은 반등하였고, 소비자가격은 오히려 하락하는 등 성과가 있었다.”면서, “정부는 앞으로도 한우 생산농가의 소득안정을 도모하고, 소비자들에게는 한우가격 인하를 체감할 수 있도록 정책적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fmebsnews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한국비즈니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